알려드립니다
제품문의
자주하는질문
건강이야기
알려드립니다 > 고객센터 > 알려드립니다
 
문화 일보 2012.12.06 홍삼 6개월 먹었더니… 새 머리카락이 났다!
작성자 : 관리자
등록일 : 12-12-06 16:36
조회 : 4391
홍삼 6개월 먹었더니… 새 머리카락이 났다!
 
고려대연구팀 임상 첫 입증… 남자 40명 24주간 매일 섭취모발 밀도·굵기 동시에 ↑
 
유민환기자 yoogiza@munhwa.com
 
 
 
 
홍삼을 지속적으로 섭취하면 탈모 예방과 개선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. 고려대 피부과 손상욱 교수팀은 6일 남녀 탈모환자 131명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 결과, 홍삼이 남녀 모두에게 탈모 예방 및 개선 효과를 보였다고 밝혔다. 일본과 국내 연구진에 의해 홍삼이 쥐 모낭세포의 사멸을 막고 새로운 모낭세포의 성장을 돕는다는 연구 결과가 나온 적이 있지만 인간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에서 홍삼의 탈모 개선 효과가 입증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.

연구팀은 남성 탈모환자 40명을 절반으로 나눈 뒤 한쪽은 홍삼분말 캡슐(1g)을, 다른 쪽은 동일한 캡슐 모양의 위약을 1일 3회 먹게 했다. 시험자와 시험 대상자 모두 약의 진위 여부를 알 수 없는 ‘이중맹검’ 방식을 취했다. 그 결과, 위약을 먹은 환자들은 24주 후 모발밀도가 137.11개/㎠에서 134.53개/㎠로 감소한 반면 홍삼을 먹은 환자들은 같은 기간 모발밀도가 139.15개/㎠에서 155.76개/㎠로 증가했다. 홍삼을 먹은 환자들은 모발 굵기 역시 0.0675㎜에서 0.0797㎜로, 약 18% 굵어지는 개선효과가 나타났다.

여성 탈모환자 41명도 절반으로 나눠 기존 탈모치료제인 국소도포제(미녹시딜 3%)만 쓴 환자와 홍삼을 병행해 먹은 환자를 비교한 결과, 24주 후 국소도포제만 쓴 환자보다 홍삼을 병행해 먹은 환자가 1.49개/㎠ 모발밀도가 더 높아졌다. 또한 50명의 원형탈모환자를 대상으로 역시 기존 탈모치료제인 스테로이드 주사만 맞은 환자와 홍삼을 병행해 먹은 환자로 나눠 12주 후 관찰한 결과, 스테로이드 주사만 맞은 환자는 모발밀도가 40.21개/㎠에서 91.17개/㎠로 증가한 반면 홍삼을 병행한 환자는 44.27개/㎠에서 101.39개/㎠로 더 증가했다. 이번 연구는 국제 SCI급 학술지인 JGR(Journal of ginseng research) 최근호에 게재됐다.

유민환 기자 yoogiza@munhwa.com
  • 목록 글쓰기 답글
  • 이전글 다음글 
 
 
상호명 : (주)흙뿌리 | 전북 전주시 완산구 중화산동 2가 646-2 | TEL : 1544-8399 | FAX : 063-227-4689
사업자등록번호 : 418-81-23329 | 통신판매업신고번호 : 제 2009 전주완산 0188호
영업신고증 : 제1호 [사업자정보확인] | 대표자 : 김순이, 서홍재
개인정보책임자 : 오지성 ehblceo@naver.com
Copyright@ 2012 By 흙뿌리 All Rights Reserved.